"브루마가 멸종 위기에 처했다고?"

2017년11월09일 15시43분|김용민 기자
6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 더보기 왝스&걸스 , 비트라이프
한 때 일본 여학생들의 체육복으로 쓰였던 블루머(bloomer·일명 브루마)가 버림 받고 있다는 전언이다. 

  

21일 일본의 한 커뮤니티에는 "의류 업체에 근무하고 있는 사람에게서 듣기로, 전국 학교 중 브루마를 사용하고 있는 곳이 200개 이하가 되었다"는 글이 올라왔다. 

7



  

브루마는 19세기 유럽에서 이용된 여성용 속바지에서 유래됐으며, 스포츠 경기용으로 사용되고 있다. 

  

한때 일본 학교에서 여학생들의 체육복으로 쓰였으나, 노출 문제 등으로 현재는 사용되지 않는 추세다. 

4




  

이에 일본 네티즌들의 반응이 걸작 

  

"아직 있었던 것이 놀랍다" 

  

"사용 중인 학교 목록을 1000엔에 사겠다" 

  

"남은 200개는 법률로 보호해야 한다" 

  

"2004년까지는 일반적이었던 추억이 있었는데…" 

5

기사 더보기 왝스&걸스 , 비트라이프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