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라탄 조기 이탈 가능성 대두, 대체자는 누구?

2018년01월11일 15시23분|김용민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맨유5
갑작스럽게 이적설 주인공이 된 선수가 있다. 부상으로 잠시 전력에서 이탈한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다. 올시즌을 끝으로 맨유와 계약이 만료되는데, 그 전에 조기 이탈할 수도 있다는 것. 야후 스포츠는 '미국 메이저리그 사커와 중국 슈퍼 리그에서 베테랑 이브라히모비치를 주시하고 있다'면서 1월 이적설을 단독 보도했다.

대체 선수로 떠오른 건 토리노 신성 안드레아 벨로티. 벨로티는 올시즌 18경기에 나서 7골 3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 시즌 기록을 보면 더 혹한다. 리그에서만 26골을 퍼부었다. 물론 가격이 문제다. 벨로티의 바이아웃 조건은 무려 '1억 유로(약 1279억 원)'라 한다.

프리미엄 PICK 멤버쉽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매일 새로운 유료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