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라드, 람파드 등 레전드들이 꼽은 의외의 UCL 우승 예상팀

2018년03월12일 13시08분|박재수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7
'프리미어리그 전설' 리오 퍼디난드, 스티븐 제라드, 프랭크 램파드가 모처럼 한목소리를 냈다. 이들은 모두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에 레알 마드리드가 가장 유력하다고 점쳤다.

'빅이어'를 향한 여정은 16강까지 와 있다. 8강행 티켓을 따낸 팀은 4팀. 리버풀, 레알 마드리드가 일찌감치 8강행을 확정지었고 8일(이하 한국 시간) 유벤투스와 맨체스터 시티가 각각 토트넘 홋스퍼, 바젤을 1·2차전 합계 4-3, 5-2로 꺾고 8강에 올랐다.

영국 방송 BT스포츠에 출연한 프리미어리그 잔뼈가 굵은 해설위원들은 이내 우승팀도 예상했다. 이들은 '어떤 팀이 우승할까'라는 질문에 레알 마드리드를 언급했다. 경험을 무시할 수 없다는 것이다.

"레알 마드리드. 경험과 호날두라는 요인이 있다." - 리오 퍼디난드

"리버풀도 기회가 있겠지만, 레알 마드리드가 마땅히 승산이 있다." - 스티븐 제라드

"동의해야 할 것 같다. 하지만 여전히 예측이 매우 어렵긴 하다." - 프랭크 램파드

챔피언스리그 8강 남은 티켓 4장 주인공은 오는 14일과 15일 갈린다. 맨유는 세비야와 2차전을 치르고 AS 로마는 샤흐타르를 안방으로 불러들인다. 베식타스는 바이에른뮌헨을 만나고 바르셀로나는 캄프 누에서 첼시와 격돌한다.

프리미엄 PICK 멤버쉽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매일 새로운 유료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