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녀가 2명이라는, 세계에서 제일 섹시한 할머니

2018년06월11일 12시38분|박재수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 더보기 왝스&걸스 , 비트라이프

3


'세계에서 가장 매력적인 할머니'가 SNS 스타로 떠올랐다.

지난 24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미러는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할머니일까요? 실제 나이의 절반 밖에 안 될 것 같은 패션블로거'라는 제목으로 패션 블로거 자클리나(Zaklina)를 소개했다. 

세르비아 출신으로 현재 이탈리아에 살고 있는 자클리나는 언뜻 보기에는 20대 같아 보인다. 서양인 여성이 더 성숙해보인다는 것을 감안하면 절대 30대 초반 이상으로는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그는 놀랍게도 올해 만 47세(69~70년생)로 28살 된 딸과 2명의 손녀들을 두고 있는 '할머니'다. 

미러의 표현처럼 47세의 딱 절반 나이인 23~24세 쯤으로 보여 그의 일상을 본 누리꾼들은 놀라움을 표하고 있다. 

자클리나는 3년 전부터 자신의 일상과 패션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면서 유명세에 올라 현재 22만 4천명의 팔로워들을 보유하고 있다. 

그는 과거 10여년 간 모델 활동을 한 경력이 있으며 최근 패션매거진 '엘르' 현지판에도 소개됐다. 

8


4


5


7


6


[사진] 온라인커뮤니티
기사 더보기 왝스&걸스 , 비트라이프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