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중 포착된 커플의 수상한 행동

2019년01월10일 16시21분|김용민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2


미국의 한 새해맞이 축제 생방송 카메라 앞에서 한 커플이 성행위를 하고 있는 게 아니냐는 의혹을 받았다. 

지난해 12월 31일(현지시각) 미국 ABC 방송사는 새해맞이 축제(New Years Eve)를 벌이고 있는 뉴올리언스 현지 모습을 생중계했다.  

1


이날 생방송 영상에서 한 커플이 이상한 행동을 하는 장면이 포착돼 SNS에서 논란이 됐다.

이날 배우 겸 가수 루시 헤일(Lucy Hale, 29)이 마이크를 들고 축제 현장을 찾았다. 

헤일은 축제에 참가한 사람들을 배경으로 카메라 앞에 서서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루시 헤일 뒤편 펜스 너머에 남녀 커플이 앞뒤로 서 있었다. 두 사람은 음악에 맞춰 몸을 흔들고 있었다.  

두 사람은 몸을 완전히 밀착한 상태였다. 남성은 카메라를 보면서 밝게 웃었고 여성도 밝은 표정을 보였다.  

3


하지만 남성은 때때로 탄성을 지르는 표정을 지었고 여성은 이따금 표정이 일그러지기도 했다.

이 모습을 본 많은 미국 시청자는 커플이 성행위를 하고 있었던 게 아니냐는 의혹을 내놨다. 

현장 주변에서 커플을 보고 표정이 굳는 듯한 시민까지 포착돼 의혹은 더 증폭됐다.

반면 이 같은 의혹이 단순 착각에서 나온 것이라는 목소리도 있다. 

이들은 여성이 바지를 입고 있다는 점, 붐비는 곳에서 성행위를 하면서 주변에 있는 거의 모든 사람들이 알아채지 못했다는 게 오히려 이상하다는 점을 들며 의혹을 부정했다.

4


[출처] 오펀

프리미엄 PICK 멤버쉽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매일 새로운 유료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