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한미모 "유명 배드민턴 선수 전 부인인 배우 A씨가 성매매 알선하고 도박장 감금시켰다"

2020년05월29일 16시09분|박재수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1


BJ 한미모(유아리, 26)가 영화배우 A씨의 성매매 알선을 폭로했다.

지난 28일 파이낸셜 뉴스는 한미모가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과 상습도박 등 혐의로 A씨를 고발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한미모 측에 따르면 A씨는 엔터테인먼트 대표 B씨와 성매매를 연결했다. 한미모는 당시 제안을 거절했다고 밝혔다.

한미모는 지난해 9월 A씨에게 필리핀 마닐라에서 일을 도와달라며 1천만원 정도 주겠다는 제안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한미모는 항공권을 구매하기 힘들었고 A씨는 한미모에게 B씨를 소개해줬다고 한다.

2


한미모 측은 A씨가 "너 그 사람이랑 왜 소개 시켜준거라 생각해?"라고 말했다며 소개 이유를 암시했다고 전했다.

한미모는 집에 오라는 B씨 제안을 무시했지만 A씨가 본인 처지를 고려해 B씨를 소개해줬다고 생각해 기분을 맞춰주기로 했다. 

항공권을 지원해주겠다며 집으로 오라는 B씨 제안을 거절할 수 없었다고 한다.

국민일보는 마닐라에서 B씨에게 성적 학대를 받았다는 한미모 주장을 보도했다.

한미모는 A씨가 강제로 상습적 도박행위를 돕게 했다며 도박장에서 감금된 생활을 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국가대표 출신 유명 배드민턴 선수 전 부인으로 알려졌다.

[출처] 온라인커뮤니티, BJ한미모 SNS

프리미엄 PICK 멤버쉽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매일 새로운 유료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해보세요.

데스크탑 광고 테스트
모바일 광고 테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