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래 예뻤네" 은사님 찾으러 갔다 공개된 '하리수' 고등학교 졸업사진

2020년06월02일 13시31분|박재수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1


스승의 날을 맞아 은사님을 찾아나선 하리수(이경은, 45)의 고등학교 졸업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29일 KBS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고교 시절 은사 전창익 선생님을 찾아 나선 하리수 모습이 그려졌다. 

당시 일본어 담당이었던 선생님은 하리수를 지적하지 않고 처음으로 '다름'을 인정해준 사람이었다. 

2


전 선생님은 하리수 고교 시절에 대해 "지금도 예쁘지만, 학생 때는 더 예뻤다"라며 "그 이후로도 떳떳하게 내 제자라고 말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하리수의 고등학교 졸업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끌었다.

3


방송 이후 하리수는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를 모았다. 

지난 30일 하리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8년 만에 뵙게 된 선생님과! TV는 사랑을 싣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하리수SNS, 온라인커뮤니티

프리미엄 PICK 멤버쉽에 가입하시고, 모든 콘텐츠를 읽으세요.

매일 새로운 유료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해보세요.

데스크탑 광고 테스트
모바일 광고 테스트